딸기가 보는 세상/유럽이라는 곳

가짜 보드카 소동

딸기21 2006. 10. 30. 23:44
728x90
자타 공인 `음주 대국' 러시아가 가짜보드카 때문에 비상이 걸렸다.
BBC방송은 30일 러시아 시베리아 지방에서 공업용 솔벤트로 만든 가짜 보드카들이 유통돼 이를 마신 사람들이 응급실로 실려가는 사태가 벌어졌다고 보도했다. 이 가짜보드카는 최근 몇주 동안 시베리아 여러 지역에서 팔려나갔는데 이로 인한 환자가 이르쿠츠크시에서만 900명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14개 도시·지역에서는 가짜보드카 사태 때문에 비상사태가 선포됐고, 병원에는 간 경변 등을 일으킨 환자들이 계속 실려 오고 있어 수천 명을 헤아릴 것으로 보인다고 BBC는 전했다.
솔벤트는 청소용제 등으로 쓰이는 화학물질로, 이 물질에 인체가 오랜 기간 노출되기만 해도 큰 부작용을 낳는다. 임산부가 이 물질에 노출되면 아기가 색맹 등의 장애를 일으킬 수 있으며 어린이들의 경우 이걸 접했을 때 천식에 걸릴 수도 있다. 가짜휘발유 제조 등에 사용되는 솔벤트는 인화물질이어서 각국이 사용을 엄격히 규제하고 있다.
유독성 물질인 솔벤트로 보드카를 넣어 만든 간 큰 밀주 조직은 한두 개가 아닌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시베리아 남쪽 보로네즈에서 당국에 적발된 한 밀매조직은 무려 600톤의 솔벤트로 가짜보드카를 만들어낸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달에도 중부 벨고로드에서 독성물질이 들어있는 보드카를 먹은 이들 1000명이 병원에 실려 가는 사고가 있었다.

  600톤의 솔벤트.... 덜덜덜 2006/10/31  <>  
  웃기죠? 근데 중국엔 가짜 고구마, 가짜 달걀도 있다는데 뭐. 2006/10/31  <>  
  아 참, 꼬야님 내가 언제 맛난거 사줘야 하는데... 시내 나오긴 힘든가요? 2006/10/31  <>  
  이젠 슬슬 나다닐 수 있을 것도 같은데 멀미가 무서워요 ^^: 2006/11/01  <>  
  아, 멀미 하는구나... 지금 정확히 몇주 된 거예요? 2006/11/02

'딸기가 보는 세상 > 유럽이라는 곳' 카테고리의 다른 글

레벤스보른, '히틀러의 아이들'  (0) 2006.11.05
유럽 대규모 정전사태  (0) 2006.11.05
가짜 보드카 소동  (0) 2006.10.30
헝가리 데모  (0) 2006.10.24
또 불안한 파리  (0) 2006.10.17
인종차별로 가는 러시아  (0) 2006.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