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기가 보는 세상/인샤알라, 중동이슬람

시리아 '버리기'

딸기21 2006. 1. 9. 10:30
728x90
라피크 하리리 전 레바논 총리 암살사건에 대한 유엔조사가 진행되면서 궁지에 몰린 바샤르 알 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이 중동국가들의 지원을 모색하기 위해 8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와 이집트를 전격 방문했으나, 성과를 거두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아사드 대통령은 사우디의 지다를 방문해 압둘라 사우디 국왕과 회담한 뒤, 이라크와 팔레스타인 문제 등 지역현안을 논의했다. 시리아 관영 SANA 통신은 "압둘라 국왕은 시리아와 레바논의 관계가 개선돼야 한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아사드 대통령은 사우디 방문에 이어 이집트의 휴양도시 샤름 알 셰이크를 찾아 호스니 무바라크 이집트 대통령과도 회담을 가졌다.

아사드 대통령이 아랍권 두 맹주이자 친미국가들인 이집트와 사우디를 방문한 것에 대해, 하리리 암살과 관련해 미국의 압력을 벗어나기 위한 외교전을 벌였을 것이라는 분석이 많다. 그러나 이집트와 사우디가 미국과의 사이에서 중재역으로 나설지는 미지수다. 아랍국들의 연합체인 아랍연맹은 유엔이 하리리 암살과 관련해 아사드 대통령에게 직접 혐의를 두고 조사를 벌인다 해도 이 사건에는 개입하지 않을 것이라고 알 하야트가 보도했다.

아므르 무사 아랍연맹 사무총장은 "유엔 수사팀의 조치나 유엔 결의에 아랍연맹이 개입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해, 시리아 문제에 관여하지 않을 것임을 분명히 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

그러게, 악행도 정도껏 했어야지 -_-

'딸기가 보는 세상 > 인샤알라, 중동이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샤론의 후계자  (0) 2006.01.11
미국-이란 친선 그림대회;;  (0) 2006.01.10
시리아 '버리기'  (0) 2006.01.09
운도 없는 팔레스타인  (0) 2006.01.09
샤론이 죽어간다  (0) 2006.01.05
두바이 타령을 했더니.  (0) 2006.0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