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얘기 저런 얘기/딸기의 하루하루

핑크 바지

딸기21 2006. 8. 14. 18:47
728x90
애륜선생 제공 핑크다이어리 덕분에 그래도 '내 나름대로' 정리;;를 하면서 지내고 있다...고 자부하는데 이렇게 말이 꼬인다는 것은 스스로 생각해도 자신없는 소리란 얘기겠지?

오늘 팀장님 안 오셔서 사장실 보고에 내가 올라갔다. 하필 -_- 패션 땜시 여러 사람에게서 한 소리씩을 들었다.
나 오늘 핑크바지 입고 갔걸랑. 

(설믜네 경주엠티때 명진이가 나를 평했던 말이 생각난다. 참고로 굳이 말하자면 오늘 입었던 것은 그때 그 분홍 츄리닝바지는 결단코 아님)

영어공부는 별 진척이 없다. 평소에 계속 영어를 머리 속에 두고 있어야 하는데 요새 세미나용으로 읽는 책도 좀 있고 또 머리속은 이해도 되지 않는 양자론 따위에 가있고 해서 정신이 몽롱한 상태.

'이런 얘기 저런 얘기 > 딸기의 하루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제야 들었네  (0) 2006.11.23
별과 달팽이  (0) 2006.08.23
핑크 바지  (0) 2006.08.14
야근  (0) 2006.07.21
여권 만들기 정말 힘드네  (0) 2006.07.19
바쁘네.  (0) 2006.07.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