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얘기 저런 얘기/딸기의 하루하루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딸기21 2013. 1. 13. 11:11



딸기의 뒤늦은 새해 인사.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갑자기 웬 으스스한 포스터...?


히히. 지난해, 2012년, 한 해 동안 딸기의 오들오들 매거진을 찾아주신 분들의 숫자랍니다. 
일년도 아니고, 한달도 아니고, 일주일도 아니고,
통계를 내보니 하루에! 평균 1920분께서 이 누추한 곳에 들르셨더군요.

언제나 신비하게(?) 생각하는 것은, 그 중 상당수가 '간달프와 덤블도어'를 찾아 오셨다는 것.
틈 나는대로 간달프와 덤블도어에 대해, 제대로 된 포스팅 하나 올려야겠다는 결심을!

올 한해, 여기 들르시는 모든 분들, 건강&행복하시길 빌게요.
(여기 안 들르는 분들이야 뭐 내 알바 아니고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