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얘기 저런 얘기/공은 둥글대두

바르샤-소시에

딸기21 2005. 11. 3. 03:34
728x90
간만에 축구를 잼나게 보다.
점심 먹고 챔스 32강전 뮌헨-유벤 경기를 관람. 지난번에 뮌헨 홈에서 하는 것 봤고
오늘은 유벤 홈. 그 유명한 토리노의 델리알피 구장에서 벌어진 경기였다.
흑흑 현존하는 축구선수 중 최고 미남인 산타크루스가 안 나왔다.
경기는 그저그랬음.
오후에 프리메라 바르샤-소시에 경기를 봤다.
역시 유명한 바르샤의 누캄프 구장에서 펼쳐진 경기.
으아아아아 호나우딩요! 내 사랑~~ 워째 그래 귀여운겨.
진짜 잘 하드만... 딩요는 내가 좋아하는, 입 벌리고 다니는 스타일인데
증말증말 많이 컸다. 지난번 월컵 때 잉글랜드 시먼을 엿먹인 그 환상의 골이 생생하다
하지만 그때만 해도 어린애 티가 역력했는데,
지금은 그래도 '청년'스러운 느낌이 아주 약간은 나려고 한다.
펄펄 날았다. 반 봄멜, 호나우딩요(2골), 푸욜, 라르손 연속골로 5:0 완승.
후반에 딩요가 교체돼 나간 뒤에도 카메라는 계속 노란 티셔츠 입은 딩요를 보여줬는데
어찌나 해맑게 웃는지... ㅋㅋㅋㅋ
재작년이었나 컨페드컵 때 딩요가 상대팀 만행에 열받아서 화내는 걸 봤는데
"옴마나 딩요가 화를 내네" 했더니 3초만에 다시 웃는 얼굴. ㅎㅎ
소시에는 많이 안타까웠다. 내가 관심을 끄고 있던 사이에
데페드로(소시에 팀에서 그나마 유명했던 스페인 국대)는 어딘가로 가고
러시아인 노장 카르핀도 은퇴해버렸다고 하고
코바체비치 부상으로 못 나오고, 니하트 혼자 고군분투... 하지만 니하트는
단독 돌파는 안 되는 선수인 탓에. 특유의 날카로운 플레이 한번도 못 보여줌.
IP Address : 203.240.247.2 
Comments

  (2005.11.08-10:51:40)  X   222.231.10.135   wcmt
언니 산타크루스 지금 부상 심해서 다 낫는데 6개월 정도 걸린데요. 무릎 십자인대 파열이라나. =_=; 근데 이 잘생기고 어린 산타크루스가 유부남인 거 알고 계셨나요? 24살에 예비 애아빠라는 게 말이 되나요. ㅠ.ㅠ

  (2005.11.08-15:29:17)  X   221.141.225.57   wcmt
앗. 산타크루즈가 아프구나. 아흑...

  (2005.11.08-15:35:42)  X   203.240.247.2   wcmt
흐어어어어억 산타크루스 6개월 걸린다고!

  (2005.11.09-13:21:51)  X   222.231.10.135   wcmt  
더 웃긴 건 이놈아가 하루라도 빨리 수술해야 하는데 1,2주 뒤면 태어날 딸 태어나는 거 보고서 수술하겠다고 고집부리고 있데요. 인생엔 축구보다 더 중요한 것도 있다나. 나도 이렇게 잘생긴 아빠 밑에서 저런 사랑 받고 태어나는 딸이 되고 싶어요. ^^;

'이런 얘기 저런 얘기 > 공은 둥글대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독일 월드컵을 향하여~ 조추첨식 참관기  (0) 2005.12.28
레알... 봤다  (0) 2005.11.23
바르샤-소시에  (0) 2005.11.03
비에리가 밀란으로!  (0) 2005.07.06
리~버~푸~~ㄹ  (0) 2005.05.27
으아아아아아아아아  (0) 2004.0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