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얘기 저런 얘기/딸기의 하루하루

서울에서 지하철을 타면

딸기21 2011. 5. 4. 10:13
728x90


나눔문화에서 늘 메일로 보내주는 박노해 선생님의 시.

아이폰이 대추야자나 옥수수나 올리브보다는 폼이 나고 멋있지.
하지만 저 시의 울림이 너무너무 와닿는다.

지난해 전시회에서 보았던 박선생님의 사진들이 생각나면서.

'이런 얘기 저런 얘기 > 딸기의 하루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니가 공부할 것들  (4) 2012.02.09
카루이자와, 단풍  (0) 2011.11.15
서울에서 지하철을 타면  (2) 2011.05.04
시험이 없어지니  (8) 2011.05.01
4월의 꼼양 소식  (2) 2011.04.20
꼼양 소식  (6) 2011.0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