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얘기 저런 얘기/딸기네 다락방

오징어의 비밀

딸기21 2004. 3. 19. 14:44
728x90

오늘 외신에 이런 것이 떴습니다.


<문어 다리에 사고기능있다>


(런던=연합뉴스) 김창회특파원 = 문어 다리에 자체 사고기능이 있다는 새로운연구결과가 나왔다고 BBC 방송이 6일 보도했다.
BBC는 이스라엘 히브루 대학과 와이즈만 과학연구소 공동 연구팀은 과학저널 사이언스 최근호에 발표한 논문에서 "문어 다리가 자체 지능을 갖고 있어 움직임을 자율적으로 통제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고 전했다.

연구진은 문어 다리를 뇌와 분리시킨 뒤 다리에 전기펄스를 보내 자극한 결과, 살아있는 문어와 똑같은 유연한 다리의 움직임을 보였다면서 이는 문어의 다리가 뇌로부터는 다리의 움직임 자체에 대한 명령만을 하달받을 뿐, 뻗고 구부리는 등의 구체적인 움직임은 다리가 스스로 통제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빈야민 호흐너 박사 등 연구팀은 "문어 다리는 움직임을 조절하는 일종의 `모터프로그램'을 자체에 내장하고 있어 뇌로부터 계속 신호를 받을 필요가 없다"고 말했다.
문어의 다리는 약 5천만개의 뉴런으로 구성된 신경조직에 의해 통제된다.


그럼 이거 아십니까. 제가 이 이야기를 했더니...'믿거나 말거나'라는 반응을 보인 분이 (저희 부서에) 여럿 있었습니다. 문어 다리는 뇌 기능을 한다구요. 오징 다리 중에는 생식기가 있다는 거 알고 계십니까^^


① 오징어의 비밀 첫번째-다리의 갯수


오징어의 다리는 10개...그래서 옛날에는 '십초어(十梢魚)'라 했다죠(따라서 문어='팔초어'라 불렀답니다, 옛 선조들이). 10개 다리 중의 가장 긴 것 2개가 생식기라는데...제가 오징어한테 직접 들은 이야기이니, 확실할 겁니다.


* 오징어의 고백

"제 다리가 10개라구요. 실은 여덟 개랍니다. 양쪽으로 별나게 긴 두 다리는 다리가 아니라 팔이예요. 그 긴 팔은 먹이를 잡아먹을 때 쓰고, 또 사랑을 나눌 때 서로 힘껏 끌어안는 수단으로도 쓴답니다. 사람들은 그래서 이 두 팔을 ‘교미완(交尾脘)’이라고 부르더군요.

근데 사람들은 정말 너무해요. 한국의 동해안에서는 부녀자가 오징어팔을 먹으면 흉이 된다고 금지하기도 하지만, 또 반대로 오징어팔 33쌍을 뜯어먹으면 속살이 찌고 남편한테 굄을 받는다면서 팔만 뜯어간다니까요. 오징어 말리는 해변에 오징어팔 도둑이 성행했다고 하니, 우리들의 수난을 짐작하시겠지요. "


들으셨죠? 그래서 저는...오징어를 먹을 때에도(잘 먹지 않습니다만) 가장 긴 다리는 남사스러워서 안 먹는답니다. 길이를 재어보고, 짧은 것만 먹어요^^

② 비밀 두번째-수컷 오징어는 미성년자 강간범!


오징어 암컷은 가엾기 짝이 없대요. 오징어 수컷은 음흉해서, 성적으로 미숙한 소녀 오징어를 노려 겁탈한다... 소녀 오징어는 수컷의 정자를 체내에 보관했다가 성숙한 뒤에야 결합하는 '지각 부화'를 한다는군요.

그렇게 알을 낳은 후 순사(殉死)하는데, 길어야 1년을 산다니 이 어찌 원통하고 억울하지 않을소냐.

③ 비밀 세번째-이름의 비밀


이건 좀 많이 알려진건데...오징어는 원래 이름이 '오적어(烏賊魚)'였답니다.

"오징어는 까마귀 잡아먹기를 좋아해, 해면에 죽은 체하고 떠 있다가 까마귀가 쪼려 들면 다리로 얽어 끌고 들어가 잡아먹는다. 그래서 까마귀의 적, 곧 오적어가 됐다는 설이 있다. 오적어가 부르기 쉽게 구개음화해 오징어가 됐을 것으로 추측된다."('오징어에 대한 이야기' 중에서)

세상에 어떤 바보같은 까마귀가 오징어한테 잡아먹히나(대체 까마귀들이 왜 바다로 가는 거야, 갈매기도 아닌 것들이) 했더니, 문어랑 오징어가 바닷속 생물 중에 머리가 젤 좋다나요. 지능이 돌고래 수준이래요.


재미있지 않습니까? 오징어 이야기...

마지막으로, 팁 하나.

믿지 못하거나 지켜지지 않는 약속을 '오적어 묵계(默契)'라고 하는데, 오징어 먹으로 글을 쓰면 1년 만에 먹글씨가 증발해 소멸하기 때문이랍니다. 영화에 나오는 비밀편지들이 오징어먹으로 쓴 거였군요^^


'이런 얘기 저런 얘기 > 딸기네 다락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점박이 가오리  (0) 2004.05.19
  (0) 2004.05.03
고래는 고래  (0) 2004.03.19
화려한 아기사슴  (0) 2003.01.24
환상의 마녀집회 체험여행  (0) 2002.11.08